광양서 비브리오패혈증 감염 2명 숨져…주의 요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