어린이·청소년 인플루엔자 소폭 증가, 감염 주의 당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