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A형 간염’ 3천명 육박, 경기도 비상