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손씻기 문화’정착을 위해 민관이 함께 손잡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