질병관리본부, 지역사회 대응체계 중심으로 총력 대응