교민 330여명 탄 2차 전세기, 우한 출발…이틀간 700여명 귀국