정부, 3번→6번→10·11번 환자 ‘3차 감염’ 공식화…4차 감염 가능성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