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9번 환자, 감염경로 ‘아리송’…감시망 밖 첫 확진자 가능성