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영유아 성홍열 조심하세요’…6년 새 환자 100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