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른 폭염 탓 진드기 기승…치사율 높은 SFTS 감염 주의