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1세 미만 영아 잠복결핵 절반이 결핵으로 악화 위험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