평창 노로바이러스 ‘비상’…보안인력 20명 확진 판정