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진흥 부지사 “AI․구제역 완전종식 전 까지 긴장의 끈 놓지 말아야”